꼬리 붙이기 효과

이름 : 김종환  스크랩
등록일 :
2022-10-26 10:13:54
|
조회 :
139,985

꼬리 붙이기 효과

(나는 어떤 꼬리표를 달고 있나?)

 

어느 날 석가모니가 제자들에게 이런 말을 했습니다.

첫 번째 화살은 피해 갈 수 없지만 두 번째 화살은 피해 갈 수 있다. 첫 번째 화살보다 두 번째 화살이 훨씬 더 위험하다

 

첫 번째 화살은 사회심리학에서 환경, 타인의 영향을 이야기하며

두 번째 화살은 그 영향에 따라 선택하는 나의 선택을 이야기합니다

 

타인이 나에게 나쁜 말을 던집니다. 분명 마음이 아프죠

그 아픔보다 더 나를 괴롭히는 것은 타인보다 자신이 그 생각을 몇 번이고 생각하는 것입니다

이것을 두 번째 화살이라고 부르는 것입니다. 시험이라는 상황이 나에게 주는 첫 번째 화살, 시험을 대하는 나의 선택 두 번째 화살.

 

사회 심리학자들은 자신이 다른 사람들에게 어떻게 반응하는지 관찰함으로써 내면에서 자신이 어떤 사람인지 결정할 수 있다는 사실을 오래전부터 알았습니다. ‘거울 자아(looking glass self)’ 개념에서 자아상은 타인이 자신을 보는 방식에 크게 영향을 받는다고 합니다. 사회학자들은 이 관점을 이용해 부정적인 사회적 꼬리표가 어떻게 미래의 반사회적 행동을 유발할 수 있는지 긍정적인 사회적 꼬리표가 친사회적 행동에 미치는 영향은 무엇인지 알아보았습니다. 심리학자들은 A그룹 아이들에게 1주간 친절하고 잘 도와준다는 꼬리표를 붙였고, B그룹 아이들에게는 어떠한 꼬리표도 붙이지 않았습니다. A그룹 80% 인원 이상의 아이들이 실험에서 받은 상금을 다른 아이에게 주는 행동을 발견했고, B그룹 20% 인원 미만의 아이들이 실험에서 받은 상금을 다른 아이에게 주는 행동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. (피그말리온 효과와 비슷합니다.)

 

꼬리 붙이기 효과는 타인을 통해 얻어진 이미지뿐만 아니라 스스로에게도 그 꼬리표를 붙일 수도 있습니다. 시험이 얼마 남지 않은 시점에 부정적인 단어로 나의 감정에 꼬리표를 붙일 것인 지 아니면 시험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긍정적인 단어를 붙일 것인지는 자신에게 달려 있다는 것입니다.

 


(인지 작업을 통한 감정 조절법)

1. 자극에 대비하기

스스로 부정적인 감정이 나기 쉽다고 생각하는 상황에 처할 때 나는 이 상황을 잘 헤쳐 나갈 수 있어 난 감정을 다스리는 법을 알아라는 말을 속으로 반복합니다.

 

2. 자극 마주하기

부정적인 상황을 맞닥뜨릴 때누구에게나 일어날 수 있는 일이야 나에게만 일어나는 일은 아니야 나는 이겨낼 수 있어~”

 

3. 각성과 동요에 대처하기

부정적인 감정이 들어오기 시작하면 호흡 정리와 함께괜찮아~ 난 잘 할 수 있어~ 난 지금 설레는 거야~” 라고 속으로 말합니다.

 

4. 자극 돌아보기

부정적인 감정의 상황이 끝난 후에는 잘했어~ 훨씬 나빠질 수도 있었는데 내가 정말 잘 해냈어~”

 

 

 

 

(편지글)

2022년도 칼럼은 이 칼럼이 마지막이겠네요.

올해 수능을 치르는 분들이라면 이 칼럼이 거의 마지막일 가능성이 크네요~~

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.

부족한 글을 봐주시고 좋은 댓글도 써주시고 부족한 제게 좋은 이야기 너무너무 감사드립니다.

 

그리고 여러분께 이런 말씀드리고 싶어요~~

 

여기까지 오시느라 정말 고생 많으셨습니다

몇 번이고 그만두고 싶고, 몇 번이고 도망치고 싶었고

그동안 수많은 상처 다 받았지만 여기까지 오셨습니다

잊지 마세요~ 지금까지 버텨 온 자신의 멋진 모습을

이 기억들이 여러분의 삶을 지탱하는 힘이 될 겁니다

마지막까지 응원 드립니다. 잘 될 거예요 파이팅 ~~~ !!”

 

 


 

- 메가스터디 마인드코치-

 

*이번 댓글에는 시험에 임하는 자신에게 좋은 꼬리표를 달아주세요~~ 이름을 써주시는 분은 이름과 함께 응원을 드리겠습니다.

 


선생님
강사홈

학습심리

김종환 선생님

  • ★슬기로운 감정생활, 마인드코치★
  • ★안정적인 학습을 위한 심리 안정 프로그램★
  • * 현)러셀(대치,강남,분당,기숙) 출강
  • * 전)삼성생명 교육강사
  • * 전)법률저널 칼럼니스트
등록

- 300자 이내로 작성해주세요. - 댓글(답글 포함)은 한 게시물 기준 하루에 3개까지 작성 가능하며, 삭제한 댓글도 작성한 댓글로 간주합니다. 게시물 관리 정책 확인 >